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에 위치한 Tumblr의 일부 영상 및 이미지를 자동으로 공유하는 사이트입니다,컨텐츠에 대한 심사 및 관리책임은 모두 Tumblr에 있으며 만약을 대비해 일베야 내에서도 아청 및 유출자료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중이며 신고 및 삭제신청도 접수하고 있습니다.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일본,호주,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서비스이며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합니다.
남편의 상사에게 범해지고 - 1부
16-01-23 20:31 31,421회 1건
일본의 모 성인 사이트에 "夫の上司に犯されて妊娠した淫らな人妻"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체험담을 번역 각색한 내용임을 밝힌다.

34살의 주부다. 남편과 8살인 딸과 평범하게 살았다.

나는 현재 임신 중. 내 몸 안에서 자라는 아이의 아버지는 불륜 관계에 있는 남편 회사의 상사다.

불륜의 계기는 만취한 남편이 막차를 놓친 부장과 함께 우리 집으로 온 날이었다.

고주망태가 된 남편은 나에게 상사를 부탁하곤 곧바로 침실에서 곯아 떨어졌다. 남편보다 덜 취한 탓인지 부장은 예비로 놓인 칫솔로 양치질을 하고 물 석 잔을 마신 뒤론 술이 깨는 듯했다.

"이제 술도 깨는 듯하니 택시 타고 돌아가겠습니다. 저 때문에 괜히..."

우리 집에서 부장이 사는 집까지는 꽤 거리가 멀었다.

"이제 몇 시간 뒤면 아침인데 불편하시겠지만 여기서 눈 좀 붙이시는 것이..."

남편의 귀가가 늦어지면서 딸 아이는 안방에서 나와 함께 자던 중이라 아이의 방이 비었다. 나는 그에게 여기서 자고 갈 것을 권하고 서둘러 아이의 방에 이불을 마련했다.

남편의 새 잠옷을 안방에서 꺼내 아이의 방에 서있던 부장에게 건네주려는 순간 갑자기 그가 나를 덮쳤다. 전혀 생각하지도 못한 그의 행동에 나는 그저 무방비 상태로 바닥에 쓰러졌다.

"부... 부장님... 읍..."

비명을 막을려고 했는지 그가 내 입술을 덮쳤다. 그의 입에서 채 가시지도 않은 치약 냄새가 났다. 나는 고개를 휘젓고 두 다리를 버둥거리면서 저항했다. 강간이란 것이 무엇인지 그때 나는 이해했다.

격렬한 내 몸부림 때문에 내 위에 올라탄 그의 중심도 자꾸만 흔들렸다. 입술을 떼자마자 그는 "승진해야지."라고 속삭였다.

순간 나의 모든 동작은 마치 부동 자세를 취한 군인처럼 멈추었다. 내 위에 있는 부장은 인사부장이다. 그리고 그가 나즈막하게 뱉은 "승진"이란 말을 통해 남편이 부장과 새벽까지 술을 마시고 우리 집까지 데리고 온 상황이 빠르게 그려졌다.

조실부모하고 오직 실력과 노력만으로 대기업에 입사해 대리로 근무 중인 내 남편. 오직 집과 일터만을 생각했던 내 남편이었다. 승진의 반대 편에는 무엇이 있는가? 길거리에 내몰린 우리 가족의 모습이 떠올랐다. 내 몸에서 갑자기 힘이 빠졌다.

부장은 50대를 목전에 둔 사내였지만 운동 선수처럼 건장한 체구였다.

저항을 멈춘 내 모습을 보곤 자신을 받아 들이겠다는 신호로 해석했는지 그는 조용히 일어나 문을 닫았다. 그리고 확신에 찬 미소를 지으며 자신의 바지를 내렸다.

"미애씨라고 했나? 이 대리에게 자주 이야기 들었는데 생각보다 미인이네."

바지를 내리자 그의 우람한 자지가 튀어 나왔다. 발기약이라도 먹었는지 그의 자지에는 힘줄마저 불거져 나왔다.

"아까 2차로 룸에 갔을 때 이 대리가 챙겨준 약을 삼켰는데 이후에도 계속 죽지를 않더군."

룸 살롱... 약... 이런 것이 소위 말하는 남자들의 회식인가?

전등을 끄고 다시 그가 내 위에 올라탔다. 그는 한 손으로 내 사타구니를 움켜 쥐고 다시 내 입술을 덮쳤다. 이번에는 저항을 하지 않았다. 그저 가만히 마네킹 인형처럼 멍하니 있었다.

원하지 않았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내 몸은 파블로프의 개처럼 반응하기 시작했다. 10여 분 동안 이어진 그의 애무에 내 몸 아래로 습기가 배었다.

"아흑..."

나도 모르게 신음을 엷게 내맽었다.

그리고 내 소리를 신호로 그가 내 몸으로 들어왔다. 그의 자지가 내 보지에 들어오는 순간 경직된 사체처럼 나의 온몸은 굳어져 버렸다. 쾌락의 입구에 들어서기 위한 여자의 마지막 저항...

중년에 걸맞게 여자를 다루는 솜씨는 능숙했다. 허리 움직임의 강약을 조절하며 나의 쾌감 세포를 하나 둘씩 건드렸다.

나는 쾌감에 몸을 미세하게 떨며 뒤틀었다. 그는 허리를 세우고 고개를 떨구어 내 얼굴을 바라보면서 두 손으로 내 가슴을 문질렀다. 그가 허리를 놀릴 때마다 내 스스로도 허리를 놀렸다.

그가 다시 나를 정상위로 안자 나는 그의 목을 두 손으로 감아 안았다.

"부장님... 하악... 하악..."

지금 나에게 남편은 인연이 아니다. 나의 인연은 부장이다. 나를 안고 내 몸에서 허우적거리는 내 눈 앞에 있는 이 남자가 내 인연이다.

남편은 언제나 피곤했다. 딸을 낳은 뒤론 그래서 남편과의 부부 생활은 거의 없었다. 나 역시도 육아 때문에 남편과의 부부 생활을 만끽할 여력도 없었다.

그러나 딸이 어느 정도 성장한 뒤 이전보다 육아의 짐을 덜자 그동안 억눌린 성욕이 매 순간 분출했다. 30대 물 오르기 시작한 여자의 몸이었다.

남녀의 인연은 성이다. 성을 통해 두 개의 몸을 한 개의 몸으로 엮고 거기서 자신의 인연을 구한다.

그의 온몸에 힘이 잔뜩 들어가기 시작했다. 사정이 임박했다는 신호다.

지금 이 순간 만큼은 내 몸을 탐하는 남편의 부장이 내 인연이다. 그리고 난 인연의 끈을 잡고 있는 우리 가족도 있다. 사랑하는 남편과 딸...

나는 더욱 힘껏 그의 목을 감았다. 절벽으로 떨어지지 않게 필사적으로 나뭇가지에 매달린 것처럼...

"미애!"

질퍽하고 끈적한 그 무엇이 내 몸 안에서 느껴졌다. 그와 잠시 이어진 인연이 끊어지는 순간이었다.
추천0 비추천0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에 위치한 Tumblr의 일부 영상 및 이미지를 자동으로 공유하는 사이트입니다,컨텐츠에 대한 심사 및 관리책임은 모두 Tumblr에 있으며 만약을 대비해 일베야 내에서도 아청 및 유출자료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중이며 신고 및 삭제신청도 접수하고 있습니다.
 일베야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일본,호주,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서비스이며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합니다.
자연겨울 [23세](경기 부천)
편한 친구 구해요~~언제던 연락하면 달려 오고 소주 한잔 할친구요
지금 통화하기